Breaking
AR/VR
멀티미디어 타임캡슐의 등장, VR로 과거 보존한다
역사적인 사물과 장소는 경제 발전에 사용될 수 있는 자산이다. 건물, 풍경, 기념물, 유물, 예술작품, 책 등 각종 문화유산은 독특한 가치를 지닌다. 또한 인류의 정체성을 구성하고, 기술과 지식을 다음 세대로 전수하는 것을 돕는다. 호주 다문화 재단 포럼(Australian Multicultural Foundation)에 따르면 인종, 전통 및 유산을 보존하려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그러나 최근 수십 년간 유산과 전통이 사라질 위험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오늘날 세대는 문화유산을 전달하기 위해 소통과 노력을 기울여야 할 책임을 짊
강건호 기자
정신 및 신체 건강 증진에 사용되는 가상현실
일반적으로 컴퓨터 게임과 같이 사람들의 오락적 요구에 부응하는 기술로 여겨지는 가상현실(VR)은 시작부터 먼 길을 걸어왔다. 이 기술은 예술, 소셜미디어, 이벤트 회사 및 교육 분야 등 다양한 영역에 점차적으로 진출했다. 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가상현실이 삶에 있어서 기술의 유용성을 극대화하고자 노력하는 한 분야에 발판을 마련했다는 사실이다. 바로 ‘건강관리’ 분야다. 많은 뉴스 보도와 연구에 따르면, 가상현실 기술은 정신질환을 겪고 있는 환자를 지원하고 정신 재활을 돕는 훌륭한 도구로 진화하고 있다.가상현실과 정신건강많은 연구자와
김소연 기자
집에서 안경 써본다? 안경 브랜드 '와비파커'가 AI·AR 도입
안경 브랜드 ‘와비파커’가 인공지능(AI)과 증강현실(AR)을 통해 혁신에 나서고 있다.10억 달러 이상의 시장 가치를 인정받으며 과거 구글과 애플을 제치고 혁신 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던 안경 브랜드 와비파커. 이 업체는 저렴한 가격으로 안경을 제공하는 파격적인 마케팅으로 성공했지만, 이제는 첨단 기술을 통해 스마트한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와비파커의 성공와비파커는 펜실베니아대 와튼 스쿨에 재학하던 4명의 친구가 지난 2010년 설립한 기업이다. 이들은 안경값이 비싼 이유에 대한 의문을 제기해 직접 저렴한 안경 브랜드를 만들어 시장
박윤희 기자
VR 게임, 파킨슨병 환자의 시간 인지능력 향상해
사람들은 각각 시간을 다르게 인식한다. 재미있을 때는 시간이 빨리 흐르는 것처럼, 지루할 때는 시간이 느리게 흐르는 것처럼 느끼기도 한다.'어떻게 시간을 지배할 것인가'라는 책을 쓴 심리학자인 클라우디아 해먼드는 우리가 마음을 어떻게 먹느냐에 따라 시간의 흐름이 다르게 느껴진다고 말했다.시간 지각 및 관련 요인이런 인식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요인 중 하나가 감정이다. 예를 들어 생명을 위협하는 상황을 경험한 사람들은 그 장면이 마치 '슬로우 모션'처럼 보이는 경험을 한다. 실제로는 매우 빠르게 지나간 일인데도 말이다. 2016년에
김소연 기자
이벤트 산업에 침투한 VR, 공간 몰입형 환경 제공에 최적
이벤트 업계는 비즈니스 컨퍼런스부터 축제 및 취업 박람회, 그리고 각종 행사에 이르기까지 산업 전반에 광범위하게 걸쳐있다. 게다가 최근 몇 년 동안은 관광 개발 등으로 인한 경제적 이익과 정부 지원까지 더해지며 그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그러나 중요성이 강조되는 만큼 처음 준비 단계부터 이후 마무리까지 손이 많이 가는 작업이기도 하다. 단순히 행사를 주최하는 것 그 이상의 많은 부분을 모두 관리하고 담당해야 하기 때문으로, 스트레스가 가중되는 분야 가운데 하나로 꼽히기도 한다. 이런 가운데 최근에는 이벤트 업계에도 가상현실(VR)
박윤희 기자
외국어 학습도 이젠 VR! 실제보다 더 실제 같은 몰입 환경
새로운 언어를 배울때는 그 언어를 사용하는 지역이나 국가에서 실제로 거주하는 것만큼 좋은 것이 없다. 환경에 직접 몰입되고 집중할 수 있는 아주 자연스러운 여건이 조성될 수 있기 때문. 그러나 언어를 배우기 위해 실제로 그 나라에서 생활하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니다. 이런 가운데, 자신이 살고 있는 곳을 떠나지 않고서도 충분히 실제 상황과 같은 몰입된 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도구가 등장했다. 바로 가상현실(VR)이다.VR 환경과 외국어 학습오늘날 인간이 사용하는 다른 유형의 기술과 비교해, VR은 사용자에게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제
강건호 기자
치료 분야에서의 가상 현실의 수익성 증가
▲장애인을 돕기 위해 가상 현실을 사용(출처=123rf)가상현실 기술의 진보를 통해 건강관리 산업은 환자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술 역량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특히 환자 치료를 돕는 의료 분야의 가상현실 기술을 개발하고자 한다. 가상현실 기술이 치료, 훈련, 수술 및 연구 네 가지 분야에서 효율적으로 사용되고 있으며 이러한 사실은 ABI가 최근 수행한 연구에 의해 확인된다. 연구는 올해 연말까지 건강관리 가상현실이 890만 달러를 창출하고 2022년에는 2억 8500만 달러로 증가할 것이라고 본다. 또한 ABI 리
이윤희 기자
증강현실, 화물 산업의 변화 꾀하다
증강현실(AR)은 화물 산업을 디지털 방식으로 변화시킬 수 있다. 비시누 라자마니캄(Vishnu Rajamanickam)에 따르면 증강현실은 주행 중 차량 정비 및 도로 주행 정보에 대한 표시부터 창고 물류 개선에 이르기까지 화물 부문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다.증강현실은 아직 초기 단계에 있지만 노동집약적 산업이 다양한 시장 참가자들에 대한 의존도를 줄일 수 있도록 시각적 학습 모델에 사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장거리 트럭 운전자는 차량에 기계적 문제가 발생하면 도로에 멈춰야 하는데 이는 시간과 돈을 낭비하게 한다. 그러나 트럭
소윤서 기자
증강현실 시뮬레이션, 인테리어 돕는다
▲증강현실 기술은 인테리어에 도움이 된다(출처=Getty Images)집 꾸미기는 즐거운 일이며 가구 및 가전 제품을 관리할 시간이 있는 사람들에게는 스트레스 해소 도구가 될 수 있다. 그러나 직장에서 항상 일하는 대다수 사람은 여가 시간에 쉬는 것을 원하기 때문에 많은 시간과 노력을 요구하는 집 꾸미는 일을 매우 귀찮은 일로 생각할 수 있다. 비록 이러한 사람들이 가구 카탈로그를 보며 많은 시간을 들일지라도 집을 꾸미는 데 적합한 디자인을 고르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다행히도 직장에서 일하느라 바쁜 사람들이 집을 꾸밀 때 도움을
소윤서 기자
VR로 꿈꾸던 집 인테리어를 설계하다
인테리어 디자인 스타트업 회사인 리브스페이스(Livspace)는 가상현실(VR)을 사용해 공사가 실제로 시작되기 전에 고객이 구상하는 꿈의 집 설계를 보여주는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했다. 이는 실제로 집이 지어지고 가구가 배치되기 전, 고객이 집을 경험해볼 수 있게 해준다.VR을 통해 고객은 인테리어 디자인의 느낌을 보고 경험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바닥과 가구를 기호에 따라 편집할 수 있다. 리브스페이스의 창업자 Anuj Srivastava는 고객이 VR을 통해 설계된 디자인을 볼 수 있으며 헤드셋을 사용하면 디자인을 더욱 생생하게
노우리 기자